밤의 비밀
밤의 비밀
  • 전북대신문
  • 승인 2018.12.06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밤의 비밀

이은엽(기계시스템 15)

온몸이 지쳐 녹초가 되었는데

집에 도착하기 전에

나무 벤치에 누워 뻗어버려도

밤의 하늘을 보고 있노라면

모든 걱정이 사르르 녹아버리는데

밤은 무언가가 있다

모기가 자꾸만 앵앵거리는데

온몸을 물어 뜯겨

벅벅 긁고 있음에도

밤의 냄새를 맡고 있노라면

꽉 막혀있던 머리가 피가 도는데

밤은 무언가가 있다

끝이 보이지 않는 외로움에

더 더 어두운 곳으로

남몰래 침전하다가도

밤의 노래를 듣고 있노라면

텅 민 가슴에 행복이 밀려오는데

밤은 무언가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