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취로 덮힌 사회대
악취로 덮힌 사회대
  • 전북대신문
  • 승인 2019.06.05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지찰칵

악취로 덮힌 사회대

 

사회과학대학교 본관과 별관 사이에 위치한 하수구에서 나오는 심한 악취로 학생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악취는 학생들이 무심코 버린 음식물이 원인이었다. 이대현(사회학‧19) 씨는 “자주 지나다니는 곳인데 악취가 심해 많은 불편을 겪었다”라며 불편을 토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