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76호 타임머신] 교수회의
[1376호 타임머신] 교수회의
  • 전북대신문
  • 승인 2012.09.08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수회의>
가로등이 그 아래 골목을 밝히듯이 나 역시 제자들이 향하는 길에 빛의 징검다리가 돼야 한다. 내가 열애했던 독서와 실험의 결실을 그들에게 주자. 제자들아 나를 뛰어넘어 나에게 더 심오한 세계를 보여달라. 청출어람은 스승된 자의 가자 큰 보람이다.-전북대 역사자료집에서

▲톱밥난로를 가운데 두고 교수들이 연구발표회를 하고 있다.(1970년)

▲교수회의에서는 학교 발전의 청사진을 제시하기도 한다.(1971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