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84호 타임머신] 책
[1384호 타임머신] 책
  • 전북대신문
  • 승인 2012.12.16 2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제: 우리 학교 도서 대학은 책을 통해서 시대의 정신을 수요하고 시대의 부조리를 고발하고 시대를 증거하는 기록을 남긴다

. 한 시대의 거울로서 책은 왜곡과 진실, 과장과 사실, 안일과 분투의 차이점을 보여준다. 우리는 맑은 눈으로 그것을 판가름해야 한다. 과거에는 한글전용이 이뤄지기 전의 교재들이어서 조사를 제외하고는 전부 한문으로 돼있다. 또한 일제 강점기시기에 일본어 교육을 받은 사람들이 많아서 일본어로 된 도서들도 많이 있다.

<전북대 역사자료집 중>

학교 도서 이광수 『흙』(50년대)

 

학교 도서 (50년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