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한 모금이 지나가는 사람에게는 고통입니다
당신의 한 모금이 지나가는 사람에게는 고통입니다
  • 전북대신문
  • 승인 2015.12.01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날씨가 추워지자 학내 흡연자들이 건물 주위에서 담배를 피우는 경우가 많아졌습니다. 이에 따라 건물 앞을 지나가는 학생들이 원치않게 담배냄새를 맡게 됩니다. 당신의 잠시의 편함이 주변사람들에게는 고통일 수 있습니다. 불편해도 다른 학생들을 위해 단대별 지정 흡연 구역에서 흡연을 하는 것은 어떨까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